예스맨(짐캐리는 언제나 옳다!)보고 저녁먹고 콘서트장으로 출발했는데 시간 계산을 잘못해서 오프닝을 놓칠뻔했다. 앞으로 강남역 근처에서 약속을 잡으면 내가 사람이 아니다;; 사람이 많아서 지하철을 못타는건 2호선밖에 없다니까!!  나야 아주 가끔씩 2호선을 타지만 매일같이 2호선을 타고 출퇴근하는 사람들은 얼마나 힘들까 싶더라. 1, 2호선이 제일 싫어 ㅠ.ㅠ 지하철에서 내려서 열심히 뛰어 공연장안으로 들어갔더니 바로 오라버니의 등장! 시간한번 정확하게 맞췄다. 이럴땐 제시간에 시작 안하는 우리나라 공연이 좋다.





8개월만에 보는 오라버니……. 정식 콘서트에서 보는건 얼마만인지 기억도 안난다.

가장 기억에 남는건 피아노 치면서 부른 [나비효과]
피아노치는 오라버니도 그렇고, 커튼 위로 나오던 영상이 아주 예술이었다.

통기타 치면서 불러준 [The blower's daughter]
말이 필요없음. 들어봐야 함 ㅠ.ㅠ 

팬들을 뒤집어지게 만든 [발레리나와의 댄스]
손을 잡아주는건 예상했으나 둘이 춤추는건 예상을 못했던거라 놀랐다!

3D 신승훈 캐릭터 4인방! 특히 [힙합퍼 승훈]
힙합퍼 승훈 캐릭터는 진짜 오빠가 망설일만 했음;;

신승훈이 은퇴를 한다면에 대한 [가상 영상]
재밌기도 했지만 '은퇴'란 말에 움찔했다. 그리고 문세 아저씨 그러시는거 아닙니다! 풉;;

마에스트로 신의 [오케스트라 공연]
이건 정말 예상밖이었는데, 정말 즐거웠다. 연주 시작전에 팬들 테스트 하는거 최고!

그리고 빠질 수 없는 오라버니의 [입담]
일일히 다 말할수도 없을만큼, 주옥같은 멘트들이 쏟아져나와서 실컨 웃었다. 특히 똥덩어리!!!

이번 콘서트는 지금까지의 콘서트와 무언가 다름을 느꼈다. 이번 프로젝트 앨범의 분위기와 비슷했달까?
살짝 힘을빼서 전체적으로 부드럽고 편안한 분위기 였다. 뜨겁고, 열정적이라기 보단 따스하고, 편안한 공연…….


  1. 로시씨 2008.12.22 16:45  address  modify delete  reply

    엇! 왔었구나! 알았음 얼굴이라도 봤을텐데! 아쉽넹;;
    나능 오라방콘 이틀이나 달렸더니 힘들어 죽을뻔했어 ㅋㅋㅋㅋㅋ

    • bluewindy 2008.12.23 16:22 신고  address  modify delete

      내가 좀 일찍 갔으면 연락을 했을텐데 늦게 가는 바람에 못했어 ㅠ.ㅠ
      난 하루봤는데도 다음날 몸이 쑤시던데, 이틀달렸으니~
      그러고보면 오빠가 대단한거야?


  2. sosime 2008.12.22 19:20  address  modify delete  reply

    와 다녀오셨군요 ^^ 부러워요 ㅠ.ㅠ
    콘서트나 공연에 가 본 게 언제인지 이제는 기억도 안 남 ㅠ.ㅠ
    저도 신승훈씨를 좋아하는터라, 언제 꼭 공연에 가고 싶어요.


  3. 하루나 2008.12.23 09:53  address  modify delete  reply

    와아아!!
    연말 공연가본지가 어언~~ㅜㅜ
    담엔 꼭 공연가봐야겠어요.ㅠㅠ

    • bluewindy 2008.12.23 16:32 신고  address  modify delete

      나이들면 일상생활에 찌들어서 공연 한번 보기도 힘든게죠 ㅠ.ㅠ
      마음같아선 연극이나 뮤지컬도 보러다니고 싶은데 돈과 시간의 압박이 심하네요.


  4. 신가수님 2009.01.02 04:46  address  modify delete  reply

    우연히 들어와 둘러보게 됐는데.. 어쩜 저와 이리도 비슷하신가요...
    우리 신가수님과 나의 SMAP~ 다들 이해할 수 없다고 하는데
    전 정말 이 두 가수가 너무 좋아요... 인간적으로다가...ㅋㅋㅋ
    내년 아니 이제 올해네요. 혹시 울 SMAP이 나츠콘을 해 주신다면
    승훈님 일본 투어와 함께 여름에 일본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1타 2피~ ㅋㅋㅋ
    쯔요시가 다리가 되어 SMAP에게 승훈님이 노래를 줬다는 소문이 있긴 하지만...
    언젠가 승훈님을 스마스마에서 뵐 수 있는 날이 오길...*^^*

    • bluewindy 2009.01.03 19:29 신고  address  modify delete

      둘다 좋아하지 않고서야 절대 이해못하죠 ^^;;
      올해는 99% 스맙 라이브는 없다고 보시는게 좋을거예요.
      한다면 내년이나 아니면 데뷔 20주년되는 내후년에 할수도 있고... 쯔요한테 곡을 줬다는 소문때문에 혹시 이번 앨범 솔로곡을 오빠가 만든건가 했더니 그건 아니어서 대체 그건 뭐였나 아직까지도 의문으로 남아있어요. 욕심같아선 쯔요 솔로가 아닌 멤버 전체가 부르는 곡이었음 좋겠는데, 다음 라이브때까진 앨범을 낼 일도 없고, 싱글도 당분간은 나올 일도 없고;;

      오빠가 스마스마에 나온다면 평생 기념일로 삼을꺼예요!^^